가슴, 너무 커도 문제
뉴스  조회: 620회 24-02-27 15:15


가슴이 큰 여자들은 남자에게는 로망이자, 여자에게는 선망의 대상이다. 그러나 가슴이 너무 크면 불편한 점도 많다. 미국의 패션매체 코스모폴리탄이 ‘가슴이 커서 생기는 문제 11가지’를 유튜브 영상으로 소개했다.

 

영상에는 미국의 섹시 모델 린제이 펠라스가 등장해 설명을 돕는다. 린제이는 터질듯 한 볼륨감과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유명한 섹시 스타.

 

그녀는 가슴이 크면 맞는 속옷을 찾기 힘들고, 과자를 먹을 때 부스러기가 가슴에 흐른다고 불평했다. 또 ‘안전벨트를 오래 하면 가슴이 아프다’, ‘가슴 사이에서도 땀이 난다’ 등 일반 사람들은 잘 몰랐던 사실도 털어놨다.

 

영상 마지막에는 가슴이 커서 좋은 점도 소개돼 있다. 휴대폰이나 신용카드, 돈, 화장품 등을 숨길 수 있다는 것. 해당 영상을 시청한 네티즌들은 “당신의 불행은 나의 기쁨”, “그녀는 우리를 이해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가슴이 커서 불편한 점 11가지

1. 몸을 앞으로 숙일 때 가슴이 쏟아질 것 같다.

2. 티셔츠, 원피스 등 평범한 옷을 입어도 천박해 보인다.

3. 블라우스의 단추가 늘 벌어진다.

4. 운동을 할 때 사람들이 자꾸 쳐다본다.

5. 사이즈에 맞는 브래지어를 찾기 힘들다.

6. 가슴 사이에 땀이 차서, 데오도란트를 바른다.

7. 주변에서 수술한 가슴이냐고 물어본다.

8. 긴 목걸이를 하면 가슴 사이에 묻혀 보이지 않는다.

9. 과자를 먹을 때 부스러기가 가슴에 떨어진다.

10. 크로스백을 매면 가방 끈이 가슴 사이에 묻힌다.

11. 안전벨트를 오래하면 가슴이 눌려서 아프다.  

http://www.youtube.com/watch?v=Fltl8p-Iywc


김인숙 기자

저작권ⓒ '건강한 성, 솔직한 사랑'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자기애 강할수록 연인 질투 유발↑(연구)
  • 자기애가 강한 자아도취자들인 나르시시스트들은 왜 파트너가 질투하길 원할까. 미국 앨라배마대학교 연구결과에 의하면, 자기애 성향이 강한 사람들은 특정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전략적으로

  • "음경 크기가 중요..." 질 오르가슴에 대한 논쟁 7가지
  • 질 속 성감대 지스팟과 질 오르가슴의 존재를 둘러싼 논쟁이 여전히 뜨겁다. 많은 사람들은 질 오르가슴에 대해 회의적이다.   미국의 여성 전문 사이트 버슬은 ‘질 오르가슴에 관한

  • 마리화나, 성기능 장애 개선에 효과
  • 마리화나를 피우면 성기능 장애를 치유하거나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발간된 ‘약리학 연구(Pharmacological Research)’ 최신호에 실린

  • 살 파먹는 '슈퍼버그'에 성기 잃은 英 남성, 병원에 소송
  • 통상적인 수술을 받은 뒤 살을 파먹는 슈퍼버그로 인해 성기의 대부분을 잃어버린 영국의 한 남성이 병원을 상대로 법적 소송을 벌일 채비에 나섰다.올해 61세의 암 환자인 앤드류 레인

  • 평생 몇 번 성관계할까?
  • 우리는 평생 얼마나 많이 성관계를 할까? 미국의 여성전문 매체인 버슬이 '숫자로 본 성생활'을 소개했다.   많은 사람들은 섹스 파트너의 숫자에서부터 일주일의 성관계 횟수에 이르

  • 지카 바이러스 여성→남성 성관계 감염 첫 발견
  • 남미 등에서 유행하고 있는 지카 바이러스는 남성으로부터 여성에게로만 감염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런데 거꾸로 여성으로부터 남성에게 옮겨진 첫 사례가 미국 뉴욕에서 처음 발견돼

  • 인터넷에 떠도는 섹스 팁, 유용할까?
  •   인터넷에는 성생활과 관련된 많은 정보가 돌아다닌다. 그중에서 특히 눈길이 가는 8가지 제언에 대해 살펴봤다.   1. 우유를 마셔라우유가 섹스와도 연관이 있을까? 성 관련 저술

  • 기억력 감퇴, 폐경과 밀접한 관계(연구)
  •  기억력 변화(감퇴)는 폐경 여부와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종전 생각보다 10년 이상 더 일찍 일어날 수 있다고 미국 하버드 대학신문 ‘하버드 가젯’이 최근 보도했다.   폐경기로

  • 골반염, 방치하면 난임으로 이어진다
  • 여성의 골반염은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 생식능력에 나쁜 영향을 줄 수 있다. 골반염은 여성의 자궁·나팔관·난소 등 생식계 기관이 박테리아에 감염되는 질병이다. 난임(불임)과 만

  • 남성 성기암 치료법 전기 마련될까
  • ‘남성 성기 암’에 대한 정밀 치료법 개발 작업이 주목을 받고 있다. 미국 미시간 대학 암 종합센터의 이 연구는 남성 성기암의 치료에 하나의 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남성 생식기

  • ‘슬럿 셰이밍’은 이제 그만
  • 최근 가수 설리가 연인 최자와 침대에서 누워 뽀뽀한 사진을 SNS에 게시해 논란이 일었다. ‘연예인으로서 가치가 하락했다’, ‘헤퍼 보인다’ 등의 비난이 쏟아졌다.   이는 대부

  • "누드사진, 언제쯤 예술로 인정받을까요?"
  • 일본 사진계에서는 이 교수의 누드사진이 은은한 동양의 예술미가 서려있는 작품이라고 흥분했다. 일본 사진계가 이 교수의 예술세계를 인정하자, 관망하던 국내에서도 궁둥이를 떼기 시작했

  • 여자, 똑똑해 보이고 싶다면?
  • 섹시한 옷을 입은 여성들이 더 똑똑해 보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옷차림이 섹시하거나 화려한 여성들에게 지적인 이미지가 부족해 보인다는 이전의 연구결과와 대조적이다.   영국 매

  • 어떤 이들은 왜 고통을 즐길까? SM의 비밀
  • 왜 어떤 사람은 엉덩이를 때려주면 좋아하고, 마사지사가 등의 통점을 자극하는데도 쾌락을 느낄까. 영국 대중지 ‘더 선’은 쾌락과 고통의 미묘한 차이를 전문가 칼럼 형식으로 소개했다

  • 하루 7시간 성관계한 섹스 중독자 사연 화제
  • 영국 요크셔 지방에 사는 37세의 여성 레베카 바커는 세 아이의 엄마다. 그녀는 얼마전까지만 해도 매우 심각한 섹스 중독 환자였다. 그녀는 성관계를 하는 데 하루 최대 7시간을 소

  • 인도, 온라인 몰에서 콘돔 무료로 준다…왜?
  • 지난 4월부터 인도에서 운영해 온 ‘무료 온라인 콘돔 상점’이 큰 효과를 거두고 있다.   국제 비영리기구 ‘에이즈 건강관리재단’은 ‘무료 온라인 콘돔 상점’을 연 뒤, 이에 대

  • 미녀가 게이를 '최고의 친구'로 꼽는 이유는?(연구)
  • 미모가 뛰어난 여성들은 동성애 남성을 최고의 친구로 여긴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이 연구에 따르면 이성애 남성에 대해선 자신을 성적인 대상으로 보고 접근하려 하기 때문에 믿을 수 없

  • 캐나다 대학생 13% "쓰리섬 경험있다"(연구)
  • 캐나다의 밀레니얼 세대는 쓰리섬(3인조 성관계)에 대한 관심이 다른 세대보다 훨씬 더 많으나, 실제 행동으로 옮기는 경우는 썩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뉴브런즈윅대

  • 美매춘거래 80%, 온라인으로 대이동(연구)
  • 미국 매춘 거래의 80%가 지하 사이트와 소셜미디어, 모바일 앱 등을 통해 이뤄지고 있는 등 ‘온라인 매춘산업’의 실체가 드러났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최근 보도했다. 이에 따

  • 요가와 가학적 성행위의 공통점은?
  • ‘요가에는 BDSM(결박, 구속, 사도마조히즘 성행위)와 흡사한 점이 많다.’ 이런 주장을 펴는 블로거의 글이 나와 관심을 끌고 있다.   니콜 구아폰이라는 블로거는 콤플렉스닷컴에